에이스성형외과

주로 유전적이거나 후천적인 외상

매부리코, 휜코

상식 선에서 튀어 나온 것은 갈아내거나 잘라내고, 부족한 곳은 무엇인가를 넣거나
채우고, 처진 것은 들쳐 올려서 세우는 수술

수술전후 사진 더 보기

매부리코, 휜코란?

매부리 코는 주로 유전이거나 후천적인 외상 등으로 코의 전체적인 모양이 매의 부리 모양같이 굽어져 보인다고 해서 붙여진 말입니다.

  • 수술시간
    30분 미만
  • 마취방법
  • 회복기간
    3~5일 후 일상생활 가능
  • 환자 개인 상황에 따라
   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.

매부리코, 휜코 특징

코의 중앙의 뼈가 튀어나와 있고 끝으로 갈수록 낮아진 모양입니다. 측면에서 보면 굽어진 모양이 잘 보이고 코와 입술이 이루는 각도가 예각인 경우가 많습니다.

매부리코, 휜코 수술방법과 시술 후 회복

  • 01

    상식 선에서 튀어 나온 것은 갈아내거나 잘라내고, 부족한 곳은 무엇인가를 넣거나 채우고, 처진 것은 들쳐 올려서 세우는 식입니다. 디자인과 마취를 합니다.

  • 02

    매부리에서 부리의 끝 부분인 코와 입술이 이루는 각도를 결정하는 코의 기둥에 3mm 정도의 절개를 통하여 작은 보형물을 넣고 기둥을 위로 세워 각을 직각으로 만듭니다.

  • 03

    이때 더 많이 세워야 하면, 코 속의 연골에 절개를 하여 연골도 같이 이동을 시킵니다. 콧대 중앙의 튀어 나온 부위는 뼈를 갈아냅니다.

  • 04

    이제 길었던 코도 짧아지고 휘었던 것도 바로 되는데, 좀 부족한 꺼진 부위는 지방을 이식합니다.

  • 05

    꺼진 부위가 심하지 않은 경우는 나중에 정도에 따라 필러나 자가 지방이식을 조금 하면 됩니다.

  • 06

    모든 절개를 봉합하고 코 드레싱을 합니다. 휜 코의 경우는 좌우로 튀어 나온 곳을 갈아주고 꺼진 곳을 지방이나 보형물 등으로 메워줍니다.

수술 후 회복

수술 시간은 30분 미만이고, 수술 2-3일째 지지대와 반창고를 전부 제거하고 코 속의 절개 부위를 소독하고 붓기를 빨리 내리기 위해 임파선의 개선을 위한 엔더몰로지, 홍반과 상처 개선 저출력 레이저, 고주파 치료 등을 해 줍니다. 수술 3-5일째 외부의 실을 뽑고 붓기 개선 치료를 해 줍니다. 이때는 개인차는 있으나 일상 생활이 거의 가능합니다.

에이스 성형외과 인가?

매부리코, 휜코
에이스 성형외과인가?

  • 최소의 시술로 최대의 효과를 거둡니다.
  • 최소의 시술로 더 자연스러운 최대의 수술 결과를 얻을 수 있습니다.

최소의 시술로 최대의 효과를 거두는 것이 최선입니다. 예전에는 주로 뼈 수술로 이를 극복하려는 시도가 많았고 아직도 그런 경우가 많습니다. 그러나 21세기 들어 국제적인 코 수술의 대가들을 중심으로 일일이 뼈를 맞추는 수술보다는 인테리어 하듯이 전체적인 모양을 맞추는 시술들이 더욱 발전되어 적응되고 있습니다. 또 코와 입술의 각도가 둔각인 경우는 필요한 뼈를 자르고 골절시켜서 이동하여 모양을 만듭니다.

코의 뼈를 갈아내는 경우는 뼈가 없어진 만큼의 자연스런 피부 수축이 일어납니다. 아래로 굽었던 코의 끝이 매부리를 간 것만으로도 위쪽으로 세워질 수 있으니 이런 수술 후 자연적인 경과를 미리 예측하여 수술 결과에 참고하면 최소의 시술로 더 자연스러운 최대의 수술 결과를 얻을 수 있습니다. 그렇지 않으면, 반대로 과잉 된 수술을 하거나 필요 없는 시술을 더 하게 되는 셈입니다.

전후사진

Before & After

대표상담전화

02-553-7575

진료시간

AM 10:00 ~ PM 18:00
AM 10:00 ~ PM 14:00

※ 화요일, 일요일, 공휴일 휴진

쉽고 빠른 상담

  • 이름
  • 연락처
  • 상담시술
  • 상담구분
  • 관심부위

개인정보취급방침동의

에이스성형외과
에이스성형외과 서울시 강남구 학동로 118 (논현동, 성도빌딩) 3층 에이스성형외과의원
대표원장 : 김성우·사업자등록번호 : 211-09-48704·대표전화 : 02-553-7575

Copyright © 2022 ACE PLASTIC SURGERY CLINIC. all rights reserved.